본문내용 바로가기

챔피언스필드 먹거리 ‘타이거즈 볼’

KIA타이거즈 홈구장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만 판매되는 먹거리가 인기를 끌고 있다. 경기장 내 매점업체인 미니스톱에서 판매되는 야구공 모양의 호두과자가 주인공이다.

2014/05/29   KIA타이거즈

KIA타이거즈 홈구장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만 판매되는 먹거리가 인기를 끌고 있다. 경기장 내 매점업체인 미니스톱에서 판매되는 야구공 모양의 호두과자가 주인공이다.

 

‘타이거즈 볼’로 이름 붙여진 호두과자는 야구공의 실밥 무늬와 KIA타이거즈의 ‘T’로고가 새겨져 있다. 호두과자 12개에 1통으로 5000원에 판매된다.

 

광주?전남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리밀로 만든데다 익살스러운 모양이 더해져 관중들의 호응이 높다.

 

이달 초 출시 이후 주말 경기 때 평균 250통, 평일 경기에도 100통 이상 꾸준히 판매되고 있다는 게 미니스톱 측의 설명이다.

 

이와 함께 미니스톱은 짜장면과 스파게티를 4000원에 판매하며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먹거리 다양화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KIA는 구단 홈페이지에서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만의 먹거리 메뉴를 맞히는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6월 8일까지 정답을 맞히는 팬(선착순 50명)에게 4000원 상당의 먹거리 이용권을 3매씩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