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랑의 스파이크 모금 전달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배구단은 7/31(목) 급성 림프성 백혈병으로 치료를 받고 있는 천안 천성고 1학년 임민순 학생에게 사랑의 스파이크 모금 성금을 전달했다.

2014/07/31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배구단은 7/31(목) 급성 림프성 백혈병으로 치료를 받고 있는 천안 천성고 1학년 임민순 학생에게 사랑의 스파이크 모금 성금을 전달했다.


임민순 학생은 2년전 까지만 해도 학교 축구 동아리 활동을 할 만큼 건강한 학생이었다. 하지만 급성 림프성 백혈병 진단을 받아 지금은 항암치료를 받으며, 골수 이식만을 기다리고 있는 상태이다.

 

학교 수업도 동영상을 이용한 온라인 과정을 통해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 이소식을 접한 현대캐피탈 배구단은 임민순 학생을 돕기 위해 작년시즌동안 진행한 연고지 돕기 프로그램인 ‘love 천안’(천안을 사랑하자) 프로그램중 하나인 ‘사랑의 스파이크 모금‘을 진행하며 ‘따듯한 겨울나기 떡구이’ 코너 수익금과 함께 홈경기장을 찾는 팬들과 선수들이 함께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사랑의 스파이크 모금액 전달은 현대캐피탈 배구단 김호철 감독과 최태웅, 문성민 선수가 임민순 학생 집을 찾아 모금액 약 510만원을 전달했다.


김호철 감독은 “힘든 병을 앓고 있지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며”멀리서 계속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최태웅 선수도 “하루빨리 건강을 회복해 멋진 축구선수로 활동하는 모습을 보고싶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