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감동코드 상생경영, AS납입 우수협력사 계절과일 포상

현대모비스는 협력사 직원들에게 수박 1만여 통을 준비해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담아 이번 한 주 동안 전국에 위치한 250여개 협력사에게 전달한다고 22일 밝혔다.

2015/07/22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협력사 직원들에게 수박 1만여 통을 준비해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담아 이번 한 주 동안 전국에 위치한 250여개 협력사에게 전달한다고 22일 밝혔다. 대상은 올 상반기 동안 자동차 A/S 부품을 성실히 공급해준 협력사다.


자동차 A/S 부품의 원활한 공급은 자동차 구입 고객의 사후 만족도와 안전과도 직결되는 중요한 사항이다. 현대모비스가 협력사들에게 각별히 신경쓰는 이유다.


협력사 계절과일 전달 이벤트는 2003년부터 해마다 실시돼 올 해 까지 13년째에 이르고 있다. 수박은 지역별 대형청과시장에서 구입해 협력사와 상생 뿐만 아니라 지역 경제 활성화도 고려했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수박을 대량으로 구입하다 보니 지역 농수산물시장에서 수박 품귀 현상이 생기기도 한다”라고 하면서 계절과일을 선물 받은 일부 1차 협력업체들이 자신들의 협력업체에도 계절과일을 선물하는 ‘선물릴레이’현상이 나타나기도 한다고 전했다.


자동차 A/S 부품은 연간 수요량을 예측하기 쉽지 않다. 단종 모델의 부품은 납품 시기를 맞추기도 힘들다. 이에 반해 기술발전으로 차량 수명이 늘고 품질기준도 까다로워지고 있다.


2014년 말 기준 현대모비스는 현대기아자동차의 202개 차종에 대해 214 만여 품목의 자동차 A/S부품을 보유·관리하고 있다. 차량 단산 후 의무 공급기간은 8년이지만 현대모비스는 이를 훨씬 넘는 자동차 A/S 부품도 제공하고 있다.


이러한 책임공급을 위해서는 협력사들이 자동차 A/S 부품을 차질 없이 공급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현대모비스는 협력사들에게 적극적으로 동기 부여를 하고 있다.


협력업체 상생협력자금 지원·기술협력·교육제공 및 각종 교류 프로그램 등이 대표적이며 올 초에는 2014년 우수 협력사 직원 86명을 대상으로 중국 해외연수도 진행했다.


이러한 현대모비스의 상생경영은 결국 고객이 최대한 빨리 자동차 A/S부품을 받을 수 있도록 해 고객 만족 극대화를 돕고 있다.


실제로 협력사가 현대모비스에 공급한 A/S부품 납입률은 지난 2011년 대비 9.6%나 향상되었다. 이는 현대모비스가 대리점이나 정비센터와 같은 고객에게 얼마나 부품 공급을 원활히 했는지를 엿볼 수 있는 지표이기도 하다.


현대모비스는 앞으로도 고객의 자동차 A/S 부품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협력사와의 상생프로그램을 강화해나간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