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력분석 코치로 김민우 선임 예정

KIA타이거즈 내야수 김민우(37)가 현역 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지도자의 길로 들어선다.

2016/07/25   KIA타이거즈

KIA타이거즈 내야수 김민우(37)가 현역 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지도자의 길로 들어선다.


KIA는 24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내야수 김민우에 대한 웨이버공시를 신청했다.


김민우는 최근 구단에 현역 생활을 마무리하겠다는 뜻을 전달했고, 구단은 김민우의 뜻을 받아 들여 웨이버공시 신청을 하게 됐다.


KIA 구단은 김민우를 전력분석 코치로 임명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