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7월 판매실적

기아자동차(www.kia.com)는 2016년 7월 국내 4만 4,007 대, 해외 18만5,000 대 등 전년 대비 2.3% 감소한 총 22만 9,007대를 판매했다.

2016/08/01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www.kia.com)는 2016년 7월 국내 4만 4,007 대, 해외 18만5,000 대 등 전년 대비 2.3% 감소한 총 22만 9,007대를 판매했다.


기아자동차의 7월 국내 판매는 신형 K7, 니로, 모하비 등 신차 판매 호조가 지속됐으나,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 종료에 따른 수요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8.7% 감소했다.


해외 판매는 글로벌 경기 악화 지속으로 국내공장 생산 분이 8.6% 감소했으나, 해외공장 생산 분이 8.3% 증가함으로써 전년 대비 0.7% 감소하는데 그쳤다.


특히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는 하계 휴가 집중으로 근무일수가 전년 대비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멕시코공장의 K3의 판매 확대와 신형 스포티지, KX3 등 SUV 차종을 앞세운 중국공장의 판매 회복에 힘입어 증가세를 이어갔다.


기아자동차의 1~7월 누적 판매 실적은 국내 32만 757대, 해외 136만 5,848대 등 총 168만 6,605대로 전년 동기 대비 4.3% 감소했다.


■ 국내 판매


기아자동차는 7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 대비 8.7% 감소한 4만 4,007대를 판매했다.


올해 초에 출시된 신형 K7, 모하비, 국내 최초의 친환경 소형 SUV 니로 등 신차는 판매 호조를 이어갔으나, 6월 말을 끝으로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가 종료됨으로써 그 외 대부분의 차종은 판매가 감소했다.


K7은 올해 1월 출시된 신형 모델의 인기가 꾸준히 이어지며 총 5,086대(구형 포함)가 판매돼 전년 대비 167.5%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으며, 올해 2월 선보인 모하비 페이스리프트 모델도 전년 대비 15.5% 증가한 1,220대가 판매됐다.


또한 올해 4월부터 본격 판매된 니로 역시 2,242대가 판매되며 4개월 연속 2,000대를 넘어서는 등 기아자동차가 올해 새롭게 선보인 신형 모델들의 판매 호조가 이어졌다.


카니발, 쏘렌토, 스포티지 등 주력 RV 차종들의 판매는 개별소비세 인하 종료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소폭 감소했으나, 모하비와 니로의 판매 호조로 기아자동차 RV 차종의 전체 판매는 전년 대비 3.1% 증가했다.


7월 기아자동차 판매 차종 중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은 6,773대가 팔린 카니발이며, 봉고트럭이 5,796대, 모닝이 5,626대로 뒤를 이었다.


올해 1~7월 기아자동차의 국내 누적 판매는 32만 757대로 29만 784대를 판매한 전년 동기 대비 10.3% 증가했다.


■ 해외 판매


기아자동차의 7월 해외 판매는 국내공장 생산 분 9만 800대, 해외공장 생산 분 9만 4,200대 등 총 18만 5,000대로 전년 대비 0.7% 감소했다.


신흥 시장을 중심으로 지속되고 있는 글로벌 경기 악화로 국내공장 생산 분이 전년 대비 8.6%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해외생산 분 판매 증가로 전체 해외 판매의 감소폭을 최소화했다.


특히 해외생산 분 판매는 미국과 슬로바키아공장의 휴가가 지난해와는 달리 7월에만 편성돼 전년 대비 근무일수가 크게 줄었음에도 불구하고 멕시코공장의 가동 본격화와 SUV 모델들을 중심으로 한 중국공장의 판매 확대를 바탕으로 전년 대비 8.3% 증가했다.


차종별 해외 판매는 신형 모델의 인기를 바탕으로 스포티지가 총 4만 877대 판매돼 최다 판매 차종에 올랐으며, K3, 프라이드가 각각 2만 8,570대, 2만 4,116대 판매되며 뒤를 이었다. (구형 포함)


1~7월 기아자동차의 해외 누적 판매 실적은 136만 5,848 대로 147만 2,508 대를 기록한 전년 동기 대비 7.2% 감소했다.


국내공장 생산 분의 1~7월 누적 판매는 60만 3,619대로 전년 동기 대비 16.3% 감소했지만, 해외공장 생산 분의 누적판매는 전년 동기 대비 1.5%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