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마이스타일 할부 프로그램’ 출시

할부기간과 유예율을 고객이 직접 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프로그램이 탄생했다.

2016/02/04   기아자동차

할부기간과 유예율을 고객이 직접 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프로그램이 탄생했다.


기아자동차는 차량 구매 시 고객이 자신이 정한 할부기간과 유예율에 맞춰 금액을 납부할 수 있도록 한 신개념 자동차 금융상품인 ‘마이스타일(My Style) 할부 프로그램’을 업계 최초로 출시했다.


2월 중 K3 및 K5를 출고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고객이 6개월에서 최대 48개월의 할부기간 중 자신이 원하는 할부기간을 택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할부기간과 상관없이 최저 1%에서 최대 70% 범위 내에서 유예율을 정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 단, 선수율 10% 이상 설정 시 /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 限, K3쿱/택시/하이브리드 제외)


마이스타일 할부 프로그램은 연 4.9%의 금리가 일괄 적용되며 할부기간은 6개월 단위로, 유예율은 1% 단위로 선택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차량가격이 1,735만 원인 K3 가솔린 트렌디 모델을 구매한 고객이 선수율 10%, 할부기간 48개월, 유예율 70%를 선택하는 경우 매달 13만 원 가량을 납부하고, 차량대금은 중도상환 하거나 할부기간 종료 후 상환하면 된다.


일반형 할부(4.9%, 선수율 10%)를 이용해서 같은 차를 구매하는 경우 한 달에 약 48만 원을 내야 하는 것과 비교할 때 월 납부금액을 크게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뿐만 아니라 고객이 원금을 언제든지 자유롭게 상환할 수 있도록 중도상환수수료를 없앴고, 할부기간이 끝난 뒤에는 차량을 판매해 남은 대금을 납부할 수도 있어 사회 초년생 등에게 최적의 선택이 될 것으로 기아자동차는 기대하고 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2월 중 기아자동차의 대표 스타일리시 세단 K3 및 K5를 출고하는 고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우선 기아자동차는 ‘마이스타일 할부 프로그램’ 출시를 기념해 2월 한 달 동안 K3, K5를 출고하는 고객에게 최고급 의류관리기 ‘LG 트롬 스타일러’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 LG 트롬 스타일러 선택 시 기본조건 50만 원 차감 / 저금리 할부 프로그램 선택 시 불가 /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 限 / K3쿱/택시/하이브리드 제외)


이와 함께 최근 개별소비세 인하를 기념해 2월 K3, K5를 구입하는 고객 전원에게 특별 추가 할인혜택 30만 원을 제공하고, 7년 이상 경과된 노후차량을 보유한 고객에게는 30만 원 할인혜택을 추가로 지원한다. (※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 限 / 특별 혜택 제공의 경우 K3쿱/택시 제외)


또한 2월 K3 시승 고객이 시승 후 K3를 구입하는 경우 30만 원을 추가로 제공하는 ‘K3 시승고객 이벤트’도 실시한다. (※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 限 / K3쿱 제외)


이번 ‘마이스타일 할부 프로그램’ 및 고객 이벤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기아자동차 홈페이지(http://www.kia.com)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마이스타일 할부 프로그램’은 최근 어려운 경제 상황 등으로차량 구입을 망설이는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업계 최초로 기아자동차가 시행하는 혁신적인 상품” 이라면서 “보다 많은 고객들이 부담 없이 K3 및 K5의 우수성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