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어린이 대상 교통안전체험교육 실시

기아자동차는 12월 18일(금)부터 내년 1월 25일(월)까지 현대백화점 목동점을 시작으로 킨텍스점, 판교점에서 순차적으로 유치원생, 초등학교 저학년 및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기아자동차 대표 애니메이션 캐릭터 ‘엔지(Enzy)와 함께 하는 교통안전체험교육’을 실시한다.

2015/12/21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는 12월 18일(금)부터 내년 1월 25일(월)까지 현대백화점 목동점을 시작으로 킨텍스점, 판교점에서 순차적으로 유치원생, 초등학교 저학년 및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기아자동차 대표 애니메이션 캐릭터 ‘엔지(Enzy)와 함께 하는 교통안전체험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기아자동차가 한국생활안전연합과 함께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해 2005년부터 펼치고 있는 ‘세계 최고의 스쿨존 만들기 SLOW 캠페인’의 일환으로, 백화점에 교통안전 체험장을 설치해 어린이들이 직접 교통안전 교육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기아자동차 캐릭터인 ‘엔지’를 활용해 학습 몰입도를 높여 작년부터 아이들에게 많은 각광을 받고 있다.


기아자동차의 대표 애니메이션 캐릭터 ‘엔지’는 기아자동차가 2013년도 최초 선보인 이래 사회공헌 캠페인, 아동용 애니메이션 등 다방면에서 활용되며 기아자동차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교육과정은 ▲동화를 활용한 ‘차도’와 ‘보도’ 구분 등의 기본개념 학습 ▲교차지점의 사각지대 확인을 연습하는 골목길 보행 체험 ▲ 안전한 횡단법 연습을 위한 횡단보도 체험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 외에 게임, DVD 영상, 색칠공부, 퍼즐 등의 놀이공간을 마련해 학습한 교통안전 수칙을 복습할 수 있도록 했다.


올해 안전교육은 2회차를 맞아 교육대상을 확대했다. 지난해에는 대상이 초등학교 고학년에 국한됐다면 올해는 유치원생, 초등학교 저학년 및 학부모까지로 교육의 효과를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조정 및 확대됐다.


뿐만 아니라, 교육장소를 학교에서 백화점으로 옮겨 보다 많은 사람들이 편하게 교육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하였고 교육기간도 작년 4주에서 6주로 확대해 보다 많은 사람들이 혜택을 볼 수 있게 했다.


기아자동차는 현대백화점 목동점(12/18~12/29)에 이어 현대백화점 킨텍스점(12/31~1/12), 현대백화점 판교점(1/14~1/25) 등 총 3곳에서 체험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교육과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SLOW 캠페인 공식 홈페이지(www.slow.or.kr)를 확인하면 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교육은 체험과 놀이를 통해 아이와 학부모가 함께 교통안전 교육을 받아 그 효과가 배가될 수 있도록 계획했다.”며 “기아자동차는 앞으로도 다양한 캠페인 진행을 통해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도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멈추고(Stop), 살피고 (Look), 건넌다(Walk)라는 핵심 교육 메시지를 담은 기아자동차 대표 사회공헌 활동 SLOW 캠페인의 일환으로 엔지 데이 외에도 기관용 자가교육 교육 키트인 엔지의 교통안전 상자의 시범교육 및 대여 등 다양한 교육활동을 이어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