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달리는 1등석’프리미엄버스 전국 누빈다

- 전세버스업체 대표 및 관계자 참석해 프리미엄버스 1호차 전달식 개최
- 국내 최대 좌석공간, 160도 조절 가능 전자동고급시트 등으로 최상의 안락감 제공
- 긴급제동시스템, 휴대폰무선충전, 10.1인치 고화질 모니터 등 최첨단 사양 대거 탑재
- “한층 강화된 승차감, 편의사양으로 승객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전할 것”

2017/02/21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가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를 출시하고 도로위 1등석으로 불리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시장에 본격 뛰어든다.


기아자동차는 20일(월) 기아 광주하남 출하장에서 수도권/충청권/호남권 등 각 지역별 전세버스 1호차 업체대표 및 기아자동차 임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출시 및 1호차 전달식을 열었다.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 는 기아자동차가 고객들의 고급 버스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편의시설과 서비스를 보완해 개발한 차량으로, 기아자동차는 이날 수도권, 충청권, 호남권 각 지역별 전세 버스 업체에 차량 공급을 시작했다.


올해 기아자동차는 전세 버스40여대를 추가 공급할 계획이며, 또한 상반기 중 고속버스회사에도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를 공급해 일반 고객도 예매 후 탑승이 가능할 전망이다.


지난해 6월 부산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기아자동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는 ▲국내 최대공간을 자랑하는 시트간 거리(1,400mm) ▲최대 160도까지 조절이 가능한 안락한 시트 ▲좌석마다 다양한 엔터테인먼트를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고화질 대형  모니터 등이 특징이다.


우선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는 21인승으로 승객 좌석 공간이 넉넉할 뿐만   아니라, 전자동 원터치 전동시트, 전동조절식 헤드레스트, 무선 리모콘 등을 통해 이용객에게 최상의 만족감을 제공한다.


특히 각각의 좌석에는 최대 160도까지 기울어지는 전자동 좌석 조정 기능과  전동조절식 헤드레스트 외에도 휴대폰 무선 충전기, 개인 테이블, LED 독서등, USB 충전단자 등이 적용돼 승객에게 최상의 안락감 및 편의성을 제공한다.


또한 전 좌석에 풀 HD급 해상도를 자랑하는 10.1인치 대형 LED 모니터를 장착해 스카이라이프 위성방송, 영화, 음악, 게임 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해 장시간 버스를 탑승하는 고객의 만족도를 높였다.


기아자동차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에는 최첨단 안전 사양도 대거 탑재됐다.


▲전방 차량 근접 시 자동으로 제동장치를 제어해 추돌사고를 예방하는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을 비롯 ▲차선 이탈 시 운전자에게 진동과 소리로 알려주는 '차선이탈경보장치' ▲회전 구간에서 브레이크와 엔진출력을 제어해 주행안전을 돕는 '차체자세제어장치' ▲타이어 공기압의 이상 시 경고 신호를 클러스터에 전달하는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 등이 적용됐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국내 최대 좌석공간을 자랑하는 그랜버드 프리미엄버스를   통해 보다 편안하고 안전한 여행을 즐기고자 하는 승객에 한층 강화된 승차감, 편의 사양으로 최상의 만족감을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