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아 드림 장학금’ 전달식 개최

- 기아자동차 노사, 교통사고 피해가족 자녀들에 장학금 및 교복구입비 약 5억원 지원
- ’12년부터 현재까지 약 30억원 지원 - ’21년까지 총 50억원 지원 예정

2017/02/21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는 21일(화) 소하리공장(경기도 광명시 소재)에서 교통사고 피해가족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기아 드림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최준영 기아자동차 전무와 김성락 기아자동차 노동조합 지부장 등 노사관계자와 서울ㆍ경기 지역 장학금 수혜자와 그 가족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기아자동차 노사는 초등학생 26명(각 180만원), 중학생 32명(각 180만원), 고등학생 114명(각 240만원), 2·3년제 대학생 7명(각 300만원), 4년제 대학생 14명(각 500만원) 등 총 193명에게 총 4억 6,9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며, 중학생과 고등학생 44명에게는 1인당 50만원의 교복 구입 비용도 별도로 지원한다.


기아 드림 장학금 사업은 교통사고 피해가족 자녀들이 경제적인 어려움을 극복하고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해 나아갈 수 있도록 기아자동차 노사가 매년 함께 진행하는 노사 합동 사회 공헌 활동이다.


기아자동차 노사는 지난 2012년 첫 시행 이후 현재까지 약 30억원의 장학금을 교통사고 피해가족 자녀들에게 지원했으며, 2021년까지 총 50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부모의 교통사고로 큰 고통을 겪은 자녀들이 어려운 환경을 딛고 자신들의 꿈을 이루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안팎으로 어려운 경영 환경이지만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