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캐릭터 ‘코코몽’과 함께 하는 어린이날

KIA타이거즈가 오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마련,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줄 예정이다.

특히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코코몽’이 시구자로 나서는 등 코코몽을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된다.

2016/05/02   KIA타이거즈

KIA타이거즈가 오는 5일 어린이날을 맞아 다양한 행사를 마련,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안겨줄 예정이다.


특히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코코몽’이 시구자로 나서는 등 코코몽을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된다.


KIA는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그라운드에서 선수와 어린이들이 함께 하는 ‘명랑 운동회’를 개최한다. 명랑 운동회는 어린이와 선수가 조를 이뤄 각 베이스를 도는 ‘다이아몬드 계주’ 등으로 구성된다.


또 이날 경기 도중 장내 아나운서도 어린이가 맡는다. 사전 이벤트를 통해 선발된 어린이가 경기에 나서는 선수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KIA타이거즈 ‘더 뉴 응원단’ 치어리더는 만화 캐릭터 코스튬 의상을 입고 특별 공연을 펼쳐 어린이들에게 즐거움을 안겨줄 전망이다.


경기 종료 후 그라운드 체험 이벤트가 진행된다. 외야 그라운드를 개방(선착순 500명)해 기념 사진 촬영과 캐치볼을 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이날 시구는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코코몽’이 한다. 코코몽은 EBS1 채널에서 방영 중인 교육 애니메이션으로, 붉은 원숭이의 해인 2016년을 대표하는 빨간 원숭이 캐릭터이다.


코코몽은 시구뿐만 아니라, 응원에 참여하고 포토타임을 갖는 등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곳곳에서 어린이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입장하는 어린이(선착순 1000명)에게는 해태제과가 후원한 ‘홈런볼 인형’을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