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특한 구매프로그램’ 탄생

기아자동차(주)는 올해부터 기아차를 사랑해주시는 고객들의 차량 구입 부담을 낮추기 위해 ‘기특한 구매프로그램’을 새롭게 개편했다.

2015/02/05   기아자동차

올해부터 ‘기(기아자동차의) 특(별)한 구매프로그램’을 만나보세요!

 

기아자동차(주)는 올해부터 기아차를 사랑해주시는 고객들의 차량 구입 부담을 낮추기 위해 ‘기특한 구매프로그램’을 새롭게 개편했다.

 

프로그램 1: 1년간 이자만 납부, 할부 기간 내 중도상환수수료 없는 ‘자유형’

기아차는 12개월간 자유롭게 이자만 납부 후, 잔금을 납부하는 ‘자유형’ 프로그램을 신설해, 사회초년생, 신규사업자 등 고객들의 부담을 덜어줄 예정이다.

 

‘자유형’은 12개월 동안 이자만 부담하면 되고, 그 후에는 원금을 동일한 금리를 적용해 원리금 균등납부(24개월, 36개월, 48개월) 방식으로 상환하는 조건이다.

 

특히 12개월 이후 금리가 높아지는 기존 할부와 달리 금리가 전 기간과 동일하며, 할부 기간 동안 중도상환수수료 없이 자유롭게 원금 상환을 할 수 있도록 해 고객들이 자신의 경제상황에 맞춰 자유롭게 상환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이에 따라 기아차는 1년 동안 하루 천원(월 약 3만원)의 이자만 부담하고, 그 후에는 원금을 3.9% 저금리를 적용한 원리금 균등납부(24/36개월) 방식으로 상환하는 ‘모닝 천원의 행복’도 실시한다. (위 내용과 동일하게 중도상환수수료 無)

 

프로그램 2: 전차종 1% 금리인하부터 저금리 혜택까지 제공하는 ‘일반형’

‘일반형’은 기아차를 구입하는 고객이 선수금 15% 이상을 납부할 경우, 4.9%(12/24/36개월), 5.9%(48/60개월)의 금리를 적용해 매달 원리금 균등납부 방식으로 원금을 상환하는 방식이다.

 

1월부터 진행한 ‘전차종 1% 금리인하’에 이어, 2월 고객에 한해서는 모닝(2.9%), K3/K5/K7(2.9%), 스포티지(3.9%), K5/K7 하이브리드 차량(1.5%)의 초저금리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선수율 15% 이상, 36개월 기준, 쿱 제외)

 

‘일반형’으로 초저금리 할부 혜택 적용 시, 모닝 디럭스 A/T(약 34만원), K3 럭셔리(약 47만원), K5 가솔린 트렌디(약 68만원), K7 2.4 프레스티지(약 79만원), K5 하이브리드 프레스티지(약 114만원), K7하이브리드 프레스티지 모델(약 135만원)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프로그램 3: 차종별 중고차 가치 보장해, 원금 일부를 만기 시 보장해주는 ‘맞춤형’

‘맞춤형’은 차종별 중고차 가치 최소 보장률(승용 40%, RV 45%)에 따라, 원금 일부를 만기 시 보장해줌으로써 월 납임금을 최소화시키는 방식이다.
 
특히 2월에는 선수율 10% 이상, 36개월 할부로 구입하는 고객에 한해서는 모닝, K3/K5/K7 차량을 대상으로 3.9% 저금리 할부를 적용한다. (쿱, 하이브리드 제외)

 

이에 따라 고객은 모닝, K3, K5, K7 차량을 매달 약 16만원, 약 21만원, 약 31만원, 약 39만원 납부하는 방식으로 구입할 수 있다. (선수율 15% 및 36개월 할부 기준으로, 모닝 스마트 A/T, K3 디럭스 A/T, K5 럭셔리, K7 2.4 프레스티지 모델 적용)


기아차 관계자는 “지난 달 전차종 1% 금리인하 혜택을 통해 고객 부담을 낮춘 이후에, 고객들에게 더 큰 혜택을 제공하고자 ‘기특한 구매프로그램’을 새롭게 개편했다”며 “고객들이 지점 및 대리점으로 내방하셔서 기아자동차만의 특별한 구매프로그램을 직접 느껴보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