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노사, 소외이웃과 함께하는 따뜻한 겨울나기

기아차 김종석 노조 지부장과 최준영 지원사업부장 등 노사 대표 10여명은 5일(금) 강원도 원주시청(시장 원창묵)에서 소외된 이웃에 대한 ‘사랑나누기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2014/12/05   기아자동차

연말을 맞아 기아차 노사가 소외된 이웃을 돕고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노사합동 봉사활동에 나섰다.

 

기아차 김종석 노조 지부장과 최준영 지원사업부장 등 노사 대표 10여명은 5일(금) 강원도 원주시청(시장 원창묵)에서 소외된 이웃에 대한 ‘사랑나누기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지원된 물품은 원주시에 위치한 장애인 아동시설에 지원될 ‘레이’를 비롯해 교육기자재 및 비품, 기초생활수급대상자를 위한 담요 1,000장 등 생필품 1억2천5백만원 상당이다.

 

기아차는 매년 노사가 함께 교통사고 유자녀 장학금, 사회복지단체 차량지원, 사랑의 쌀·연탄 나누기, 김장담그기, 무료 급식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시행하며 이웃사랑에 대한 마음을 실천해오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추위를 걱정해야 하는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아차 노사는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사랑 나눔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외에도 기아차 노사는 11일(목)과 12일(금) 양일 간 소하리, 화성 공장 인근 중고등학교와 소외지역을 찾아 교육기자재 및 운동용품 등 6천 4백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