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2015년 8월 판매실적

기아자동차(주)는 2015년 8월 국내 4만1,740대, 해외 15만4,242대 등 총 19만5,982대를 판매했다.

2015/09/01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주)는 2015년 8월 국내 4만1,740대, 해외 15만4,242대 등 총 19만5,982대를 판매했다.


기아차의 8월 판매는 쏘렌토 등 RV 판매가 호조를 보였으며, 신형 K5 등의 판매 증가로 승용 판매 또한 소폭 상승하며 전체 국내판매가 전년 대비 크게 증가했다. 하지만 중국공장 생산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체 해외판매가 감소하며 전체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9.9% 감소했다.


국내판매는 최근 선보인 신형 K5를 비롯해 RV 인기몰이의 주인공인 쏘렌토, 모닝, K3 등 주력 차종들이 판매 호조를 보이며 전년 동월 대비 15.9% 증가했다.


해외판매는 지난해 동월과 비교해 국내공장생산 분이 1.4%, 해외공장생산 분이 24.6% 감소하며 전체적인 해외판매는 15.0% 감소했다.


전월 대비로는 하기휴가와 8월14일 광복절 특별 휴무 등 근무일수 감소로 인해 국내판매가 13.4%, 해외판매 국내생산 분이 25.5% 감소했으며, 해외판매 해외생산 분은 7.7% 감소해 전체적으로는 16.4% 감소했다.


1~8월 기아차 누적 판매실적은 국내 33만2,524대, 해외 162만6,741대 등 총 195만9,265대로 전년 대비 3.4% 감소했다.


기아차는 당분간 중국 토종기업의 약진, 글로벌 경기불안 등의 영향으로 시장 상황이 녹록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지난 7월 출시한 신형 K5 대한 적극적인 마케팅을 준비하는 한편 9월 출시될 신형 스포티지의 성공적인 런칭을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 국내판매


기아차는 8월 국내시장에서 4만1,740대를 판매했다.


기아차의 8월 국내판매는 신형 쏘렌토 등 RV 인기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전년 동월 대비로는 15.9% 증가했고, 공장 하기휴가 돌입과 8월14일 광복절 특별 휴무로 근무일수가 감소해 전월 대비로는 13.4% 감소했다.


특히 올 뉴 쏘렌토는 지난해 8월 출시된 이래 9월부터 현재까지 월 평균6,228대가 팔리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또한 7월 출시된 신형 K5도 정제된 디자인과 압도적인 성능을 앞세워 8월 한달 동안 4,934대가 판매되며 중형차 시장의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이와 함께 모닝, 봉고트럭, 스포티지R, 카니발이 각각 6,954대, 4,882대, 4,339대, 4,132대 팔리며 국내판매 실적을 견인했다.


기아차는 9월 본격 출시되는 ‘The SUV 스포티지’를 앞세워 RV 명가의 명성을 이어가는 동시에 7월 출시된 신형 K5에 대한 적극적인 판촉·마케팅으로 판매를 늘린다는 계획이다.


1~8월 기아차의 누적 국내판매 대수는 33만2,524대로 29만7,072대를 판매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1.9% 증가했다.


◇ 해외판매


기아차의 8월 해외판매는 국내생산 분 7만3,942대, 해외생산 분 8만300대 등 총 15만4,242대로 전년대비 15.0% 감소했다.


국내공장생산 분은 국내 판매 증가에 따른 수출물량 감소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1.4% 감소했으며, 해외공장생산 분은 중국 토종 업체들의 약진으로 인한 중국 시장 판매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체적으로 24.6% 감소했다.


특히 해외공장생산 분의 감소는 기아차가 중국 시장에서 딜러들의 비수기 재고 조정을 통해 성수기 신차 판매를 극대화하기 위해 중국 공장 출고 물량을 전략적으로 줄였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차종별로는 스포티지R이 2만5,493대, 프라이드가 2만1,480대, K3(포르테 포함)가 1만8,147대 판매되며 전체 해외판매 실적을 견인했다.


1~8월 기아차의 해외판매 누계는 162만6,741대로 지난해 173만175대 보다 6.0% 감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