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어린이 교통안전 위한 글로벌 사회공헌활동 확대

기아차가 중국 옌청시와 함께 어린이 전용 교통안전 체험관을 개관하고 매년 3만5천명의 어린이들에게 교통사고 예방교육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2014/06/02   기아자동차

기아차가 중국 옌청시와 함께 어린이 전용 교통안전 체험관을 개관하고 매년 35천명의 어린이들에게 교통사고 예방교육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기아자동차㈜는 31(현지시간), 중국 옌청시에서키즈오토파크개관식을 갖고 중국 어린이들의 올바른 교통안전 의식 함양을 위한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에 본격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관한 어린이 전용 교통안전 체험관키즈오토파크는 현대차그룹이 2009년 서울시 능동에 설립한키즈오토파크를 벤치마킹해 구축한 것이 특징이다.

 

우리나라의키즈오토파크는 현대차그룹의 중점 사회공헌사업인세이프무브 - 어린이를 위한 안전하고 즐거운 교통문화 구축의 일환으로 상설 운영되고 있으며, 매년 15천명 이상의 어린이가 방문해 교통사고 예방교육을 받고 있다.

 

이에 기아차는 작년 3월 중국현지법인인 둥펑위에다기아가 소재한 옌청시 정부 관계자를 한국으로 초청해키즈오토파크의 우수한 교육과정을 소개하는 것을 시작으로 건설과 관련된 업무를 적극 추진, 이번에 어린이 전용 교통안전 체험관을 개관하게 됐다.

 

기아차는 중국키즈오토파크를 통해애니메이션으로 교통사고의 위험성을 알리는오토 가상 체험장’ ▲안전벨트 착용법을 교육하는오토부스를 비롯해횡단보도, 사각지대 사고를 예방하는보행 교육장을 제공하는 등 매년 35천명 규모의 어린이들이 체계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공간을 마련했다.

 

특히, 어린이가 직접 운전할 수 있는 아동용 K5, 스포티지R 전동차를 신규 개발해어린이 전용 드라이빙장을 운영한다.

 

또한 기아차는키즈오토파크의 외관 디자인에 기아차 대표 어린이 캐릭터인엔지와 친구들을 적용하는 등 친근하고 안정감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했다.

 

이와 별도로 이곳을 방문한 성인들의 교통법규 준수의식 향상을 위해안전운전 문화 체험장을 운영, 잘못된 운전습관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근절할 수 있도록 했다.

 

‘키즈오토파크’의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 프로그램은 옌청시에서 지정한 초등학교의 의무 교육과정으로 채택되며, 향후 온라인 신청 시스템을 통해 희망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둥펑위에다기아 관계자는중국 사회과학원 통계에 따르면 매년 18천명 이상의 어린이가 중국에서 교통사고로 사망하고 있다, “이번 키즈오토파크 개관을 시작으로, 옌청시 정부와 함께 선진 교통문화 확산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키즈오토파크와 같은 글로벌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을 단계적으로 확산시켜나가는 등, 앞으로도 현대차그룹의 우수한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현지화해 도입할 계획이다.

 

한편, 기아차는 2002년 중국 옌청시에 둥펑위에다기아를 설립한 후옌청시 독거노인을 위한 주택건설 봉사활동매년 1천명의 어린이가 참가하는 어린이 회화 대회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공장방문 초청행사를 개최하는 등 지역 주민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