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 5기 발대식 개최

기아자동차(주)는 13일(토) 유넵(UNEP)한국위원회, 미국 MIT대학 적정기술 연구소 ‘D-Lab’과 함께 CGV 청담씨네시티 기아시네마에서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 5기 발대식을 개최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2014/12/15   기아자동차

초록 미래를 꿈꾸는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가 첫 발걸음을 힘차게 내딛었다.

 

기아자동차(주)는 13일(토) 유넵(UNEP)한국위원회, 미국 MIT대학 적정기술 연구소 ‘D-Lab’과 함께 CGV 청담씨네시티 기아시네마(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 5기 발대식을 개최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청소년 36명, 대학생 멘토 9명의 원정대원들은 발대식을 갖고, 첫 공식 활동인1차 국내 캠프에 14일(일)까지 참가해 네팔 현지의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된다.

 

이들은 국내 캠프 활동 기간 동안 청소년 4명과 대학생 1명이 한 팀을 이루어 미국 MIT 대학 적정기술 연구소 ‘D-Lab’ 및 국내 교수의 강연을 들으면서 친환경 적정기술에 대해 이해하고, 이를 통해 네팔 현지 주민들의 삶을 실질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적정기술을 직접 개발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모든 원정대원들은 이번 국내 캠프 참가 이후에도 수 차례의 교육과 실습 활동을 거쳐, 내년 1월 중순 네팔 카트만두 지역에서 진행되는 해외 캠프에 참가하게 되며, 본인이 개발한 적정기술을 현지에 직접 적용하는 친환경 기술 봉사를 실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기아차는 국내 및 해외 프로젝트를 우수하게 수행한 한 팀(5명)에게 내년 2월에 5박 6일 동안 미국 MIT 대학을 탐방하고, ‘D-Lab’의 적정기술 전문가와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는 과학기술과 환경봉사에 관심이 많은 학생들이 ‘기아 에코다이나믹스 원정대’에 참여해 글로벌 친환경 분야의 리더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특히 올해는 세계적 권위를 지닌 미국 MIT 대학 적정기술 연구소 ‘D-Lab’과의 협력을 통해 보다 양질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12월 12일(금) 코엑스(서울 강남구 삼성동 소재)에서 일반인을대상으로 미국 MIT대학 연구원, ▲ KAIST 배상민 교수, ▲포항공대 장수영 교수, ▲KAIST 이희원 연구원의 강연을 제공하는 오픈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