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승격팀 수원FC와 첫 대결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오는 4월 30일(토요일, 오후 4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FC와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8라운드를 치른다.

2016/04/29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오는 4월 30일(토요일, 오후 4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FC와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8라운드를 치른다.


전북은 지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예선 5차전 도쿄 원정에서 3-0 완승으로 경기력과 팀 사기를 정상 궤도로 올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후 상주와의 원정경기에서 승점 3점 확보에 실패 했으나, 이번 홈 경기에서 승리 후 선두 FC서울을 다시 조준한다.


팀의 키 플레이어로 입지를 굳힌 김보경과 상주전 멀티골로 부활한 한교원 그리고 브라질 트리오(레오나르도,로페즈,루이스) 등, 리그 최상의 미들필드진 구성으로 전북다운 경기를 펼칠 계획이다.


아울러, 이동국의 공격포인트 기록도 250개 고지를 눈앞에 두고 있다. K리그 최다골 183골과 66도움으로 대기록 달성에 단 1개만의 포인트를 남겨두고 있다.


최강희 감독은 “팀의 조직력이 탄탄해지고 경기력이 다져지고 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더 전북 팬들이 좋아하는 경기를 선보일 수 있을 것 같다. 홈에서는 팬분들이 만족하는 경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본다”며 전했다. 


한편, 이번 홈경기를 찾는 팬들을 위해 전북의 수비수 4인방(최재수,박원재,김창수,최철순)이 준비한 왕부채 7,777개를 선착순으로 게이트에서 지급한다. 또한 경기 전에는 동문 2층 이벤트 광장에서 고무열의 팬 사인회를 진행하고 하프타임에는 댄스 이벤트를 통해 경품지급 등 다양한 즐길거리를 준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