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국가대표 공격수 김신욱영입으로 공격력강화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국가대표 공격수 김신욱(28)을 영입해 아시아 재패에 나선다.

2016/02/04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국가대표 공격수 김신욱(28)을 영입해 아시아 재패에 나선다.


김신욱은 풍부한 경험과 실력을 겸비한 대한민국 대표 공격수다. 2009년 울산 현대에서 데뷔한 김신욱은 K리그 232경기 출전해 95골 22도움을 기록했고, 지난해 18골로 K리그 클래식 득점상을 수상했다.


2010년에는 국가대표팀에 처음으로 발탁돼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표로 활약하는 등 A매치 32경기(3골)에 출전했다. 또한 2014 인천 아시안게임에서는 한국의 금메달 획득에 힘을 보탰다.


196cm의 장신을 자랑하는 김신욱은 K리그 헤딩 최다골 기록까지 보유하고 있다. 제공권 장악 외에도 수비수와 몸싸움에 능하며 문전에서의 골 결정력이 뛰어나 이동국과 함께 전북을 상대하는 골문을 쉴 틈 없이 두들길 전망이다.


올 시즌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과 K리그 클래식 3연패에 도전하는 전북은 김신욱의 합류로 큰 힘을 얻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신욱은 “나를 불러준 전북과 최강희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내가 가진 모든 것을 경기장에서 보여드려 목표하는 모든 우승을 꼭 이루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최강희 감독은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은 K리그와 한국 축구의 위상과 자존심의 문제다. 또한 전북의 숙명이다. 계속되는 중국과 중동의 거액 투자에 우리가 맞써 싸워야 한다. 그래서 김신욱이 필요했다”며 “군사훈련으로 체력이 완전하지 않은 상태다. 남은 기간동안 체력을 정상화 시키고, 기존 선수들과 융합과 조직력 강화에 집중해 올 시즌 강한 전북을 보여드리겠다”고 강한 포부를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