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축구 꿈나무와의 동행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전북지역의 축구 꿈나무들과의 아름다운 동행을 실천하고 힘을 싣기 위해 손을 내밀었다.

2016/07/25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전북지역의 축구 꿈나무들과의 아름다운 동행을 실천하고 힘을 싣기 위해 손을 내밀었다.


한교원을 비롯해 임종은, 장윤호, 박정호 이 네 선수는 지난 17일과 19일에 송천초등학교와 전주완산체육공원에서 축구를 통해 꿈을 키우고 있는 아이들을 만났다.


이들은 전북에서 운영하고 있는 ‘그린 스쿨’송천권역 유소년 축구 교실 아이들을 찾아가 일일 축구 클리닉과 사인회 등을 실시하며 스킨십 활동을 펼쳤다. 아이들은 평소 경기장에서만 만날 수 있었던 선수들과 가까이서 함께 시간을 보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한, 한교원은 전북현대와 현대자동차그룹이 공동 진행하는 소외계층 지원과 축구 인재 발굴 사업인‘FC 아트 드림’의 아이들을 찾았다. 프로축구선수로 성장하는데 필요한 조언과 국가 대표팀에 발탁 되었을 때의 심정 등을 아이들에게 전하며 축구 멘토 선생님으로서 역할을 다했다.


이번 활동에 나섰던 한교원은 “내가 어렸을 때도 이런 시간이 많았더라면, 더 좋은 선수로 성장할 수 있지 않았을까 하는 마음으로 아이들을 만났다. 이 아이들이 더 밝고, 건강하게 자라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전했다.


한편, 전북은 향후에도 ‘그린 스쿨’아이들을 방문하며 지속적으로 스킨십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