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공격수 출신, 김이주 코치 영입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선수단의 전력 강화와 코치진의 역량을 높이기 위해 김이주(50) 전 군산제일고 감독을 수석코치로 영입했다.

2016/06/24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선수단의 전력 강화와 코치진의 역량을 높이기 위해 김이주(50) 전 군산제일고 감독을 수석코치로 영입했다.


현재 전북은 박충균 코치와 김상식 코치, 최은성 골키퍼 코치, 파비오 피지컬 코치 등 4명으로 코치진이 구성돼 있다. 그 중 박충균 코치와 김상식 코치만으로 골키퍼를 제외한 다른 선수들을 지도를 한 전북은 코치진의 인력 증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전북에 합류한 김이주 코치는 K리그 경험이 풍부하다. 전주대학교를 졸업하고 일화에서 데뷔한 김이주 코치는 1989년부터 1999년까지 266경기 출장해 39골 23도움을 기록했다. 또한 일화의 주축 멤버로 활약하며 1993년부터 정규리그 3년 연속 우승에 힘을 보탰다.


현역에서 은퇴한 이후 고향인 군산으로 돌아간 김이주 코치는 지도자의 길을 걸었다. 김이주 코치는 모교인 군산 제일고등학교 축구부의 코치와 감독으로서 10여년이 넘게 선수들을 육성했다.


김이주 코치의 합류로 전북에 기대되는 부분은 공격력의 증대다. 그동안 수비수 출신으로만 이루어져 있던 코치진에 공격수 출신 김이주 코치의 합류로 전북은 공격력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