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2017 신인 녹색전사 발표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2017 시즌을 위한 새로운 젊은 녹색 피를 수혈 했다.

2016/12/22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2017 시즌을 위한 새로운 젊은 녹색 피를 수혈 했다.


자유 계약을 통해 김민재, 국태정을 영입하고 우선 지명으로 영생고 출신인 유승민, 이재형을 프로 무대로 초대했다. 또한 호남대와 중앙대 출신 허준호와 박원재까지 6명을 2017 시즌 전북의 신인 선수로 영입 했다.


올림픽 대표 출신 센터백 김민재는 연세대학교‘퍼펙트 수비’로 고교 왕중왕전 수비상, 대학 춘계 연맹전 수비상을 수상하며 수비 실력은 이미 고교시절과 대학시절에 검증을 받았다. 190cm 키에서 뿜어져 나오는 제공권 장악력과 절대지지 않는 몸싸움으로 철벽 수비수로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하나의 자유 계약 선수인 국태정은 U-19, U-22 대표팀에서 홍명보와 신태용 감독에게 부름을 꾸준히 받으며 가치를 인정받은 선수이다. 


영생고 출신 유승민과 이재형은‘권경원-이주용-장윤호’의 계보를 이어가며 전북현대 유소년의 명성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유승민은 2014 AFC(아시아축구연맹) U-16 챔피언십, 2015 FIFA U-17 월드컵까지 경험한 잠재력이 풍부한 신인이다. 포워드와 윙 포워드 포지션을 모두 소화하며 빠른 발과 뛰어난 골감각으로 전북의 새로운 공격 전개에 힘을 보탤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