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문상윤 영입으로 중원 보강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인천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문상윤(24)을 영입해 군 입대 선수들로 인한 중원 공백을 메웠다.

2015/01/23   전북현대모터스FC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인천 유나이티드의 미드필더 문상윤(24)을 영입해 군 입대 선수들로 인한 중원 공백을 메웠다.

 

새롭게 전북 유니폼을 입게 된 문상윤은 2012년 인천에서 데뷔해 통산 86경기 7골 6도움을 기록했다. 공을 다루는 센스와 세밀한 킥 능력을 보유한 문상윤은 돌파 능력까지 갖춘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중앙 미드필더와 측면 공격수까지 소화가 가능한 멀티 플레이어로 활용 가치가 높다.

 

문상윤은 2011년 20세 이하(U-20) 대표팀에 선발돼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활약하며 주목을 받았다. 또한 지난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대표로도 출전해 금메달을 목에 걸기도 했다.

 

K리그 클래식, FA컵,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를 병행해야 하는 전북은 문상윤의 합류로 큰 힘이 될 전망이다. 메디컬 테스트를 끝낸 문상윤은 해외 전지훈련지인 두바이로 출발해 선수단에 합류한다.

 

문상윤은 “전북이라는 강팀에 와서 기쁘고 떨린다. 팀내 경쟁이 치열 하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아직 부족한 것이 많지만 내가 가진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팀이 우승하는데 보탬이 되겠다”고 입단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