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북선수단에 금일봉 전달

통산 4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달성한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지역을 대표하는 이철승 국회부의장으로부터 금일봉을 전달 받았다.

2015/11/16   전북현대모터스FC

통산 4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달성한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이 지역을 대표하는 이철승(93) 前국회부의장(現 서울평화상 문화재단 이사장)으로부터 금일봉을 전달 받았다.


서울 태생이지만 4세 때부터 전주에서 성장한 이철승 이사장은 전주에서 7선 국회의원과 신민당 총재, 국회부의장 등을 역임한 인물로, 전라북도 발전을 위해 앞장선 바 있다.


이철승 이사장은 김용전 비서실장을 통해 “전북 현대의 우승을 전라북도민의 한사람으로서 축하하고,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며 “전북 현대의 우승은 단순한 우승을 넘어 도민들에게 자긍심을 일깨워줬다. 적은 금액이지만 우승을 위해 쉼 없이 달렸을 선수들이 맛있는 저녁 식사라도 하길 바란다”고 격려하며 최강희 감독에게 금일봉을 전달했다.


최강희 감독도 “이제는 전북 현대의 우승이 축구팬들만의 우승이 아닌 것 같다. 도민 모두의 축제가 된 것 같다. 지역을 대표하는 큰 어르신의 응원에 감사드린다. 사명감을 갖고 더 강한 전북 현대를 만들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