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사랑의 김장 담그기

현대위아 노사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김장 김치를 전달하며 이웃 사랑 실천에 나섰다.

2015/11/24   현대위아

현대위아 노사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김장 김치를 전달하며 이웃 사랑 실천에 나섰다.


현대위아는 23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창원, 평택, 광주 등 전국 사업장에서 ‘2015년 사랑의 김장 담그기’ 행사를 개최했다. 지난 2009년부터 7년째 창원본사에서 김장 담그기 행사를 이어온 현대위아는 올해 처음으로 평택, 광주 등 전국 사업장에서도 같은 행사를 동시에 개최했다.


경남 창원시 성산구 본사에서 열린 행사에는 윤준모 현대위아 대표이사 등 총 100여명의 임직원들이 직접 김치를 버무렸다. 평택과 광주공장에서도 공장장등 임직원과 현장 노조원들이 함께 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전국 사업장에서 담근 김치는 총 4500㎏에 달했다.


현대위아는 창원 평택 광주 지역의 소년소녀가정과 조손가정, 독거노인 가정 등 200여 소외 가정에 김치를 전달했다. 각 지역 사회복지 시설에도 1300㎏ 가량의 김치를 보내며 월동 준비를 도왔다.


현대위아에서 김치를 받은 한 아동복지시설 관계자는 “복지 시설에서 직접 김장을 하기가 어렵고 비용도 부담스러웠다”며 “현대위아가 직접 김치를 담가 줘 따뜻하고 배부른 겨울을 날 수 있을 것 같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현대위아 윤준모 대표이사는 “현대위아 임직원들이 함께 담근 김장김치로 어려운 이웃들의 겨울나기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지속적으로 지역 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대위아는 매년 겨울 초 노사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김장 담그기 행사를 열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이 외에도 현대위아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 1% 나눔’에 참여, 저소득계층과 장애인들을 돕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