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이란 철도청과 디젤동차 공급 양해각서 체결

현대로템이 ‘중동의 마지막 블루오션’이란에서 디젤동차를 납품할 수 있는 우선권을 확보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종합중공업 회사인 현대로템은 3일(현지시간) 이란 철도청과 디젤동차 150량 구매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2016/05/04   현대로템

현대로템이 ‘중동의 마지막 블루오션’이란에서 디젤동차를 납품할 수 있는 우선권을 확보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의 종합중공업 회사인 현대로템은 3일(현지시간) 이란 철도청과 디젤동차 150량 구매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박근혜 대통령의 이란 순방기간 중 테헤란 에스피나스 펠리스 호텔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이 배석한 가운데 김승탁 현대로템 사장, 바박 아흐마디 이란 철도청 부청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MOU의 주요 내용은 이란 철도청은 현대로템으로부터 디젤동차 150량을 구매하고, 현대로템이 계약가의 85%에 해당하는 금융을 주선하기 위해 이란 측은 재정경제부의 지급보증 제공을 확약한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현대로템은 철도청과 상업조건 및 기술조건 등 세부협상을 통해 오는 7월 말 정식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현대로템은 지난 2004년 11월 이란 철도청 산하 공기업인 RAJA사에 디젤동차 150량을 공급하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했고, 2007년 말부터 차량 공급이 시작됐지만 2010년부터 시작된 대 이란 경제봉쇄로 인해 사업이 중단 됐다.


이번 MOU는 이란 제재 기간 중 현대로템의 지속적인 협조에 대한 보상으로 이란 철도청은 현대로템과 차량 구매에 대한 수의계약 체결 조건을 제공하기로 한 것이다.


정부 차원의 지원도 주효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날 열린 한 ?이란 비즈니스포럼 현장에서 현대로템의 대 이란 네트워크 구축을 지원했으며, 대 이란 경제봉쇄로 발생한 미수금에 대해서도 유관기관과의 원만한 협의를 도와주고 있다. 또 한국수출입은행은 현대로템이 앞서 공급한 디젤동차 사업에 수출금융을 제공한 것과 같이 이번 사업에도 금융 제공을 통해 계약 성사를 측면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로템이 정식 계약체결 후 공급하게 될 디젤동차는 디젤 기관을 이용해 운행되는 열차다. 이란은 사막이 많고 운행구간이 길어 별도의 가선 설치가 어렵고 원유가격이 낮기 때문에 전기로 운행되는 전동차 보다는 자체 동력을 갖고 있는 디젤 동차가 훨씬 더 효율적이다.


현대로템은 이란 철도청 요구를 적극 반영해 앞서 납품한 디젤동차보다 차량속도를 높이고 디자인 및 승객 편의성이 강화된 차량을 납품할 계획이다. 향후 납품된 차량은 철도청에서 운영중인 교외선 노선 960km 구간에 투입될 예정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대통령 순방을 계기로 체결된 이번 MOU를 기점으로 이란 철도청과 디젤동차 공급계약건을 구체화 할 방침”이라며 “이란의 철도청과 장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중동의 마지막 블루오션인 이란 철도시장 확대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