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가상카드번호 서비스 론칭

현대카드는 사용처, 사용금액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는 ‘락앤리밋(Lock & Limit)’에 이어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를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2015/12/01   현대카드

현대카드는 사용처, 사용금액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는 ‘락앤리밋(Lock & Limit)’에 이어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를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는 실제 카드 번호 대신 고객이 별도로 생성한 가상의 카드번호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로, 현대카드 앱에서 가상카드번호를 손쉽게 발급 받아 국내는 물론 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 신용카드 이용자들은 결제를 위해 국내외 온라인 쇼핑몰 및 결제 서비스에 실제 카드 번호를 제공해왔다. 이 때문에 온라인 쇼핑몰 및 결제 서비스를 통한 카드정보 유출 및 2차 고객 피해가 종종 있었다.


하지만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를 이용하면, 카드정보 유출이 의심되거나 카드정보 부정사용이 걱정될 경우 현대카드 앱에서 가상카드번호만 바로 설정 및 해지할 수 있어 안심하고 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지난 10월 출시한 ‘락앤리밋’과 함께 사용하면 보안성이 더욱 높아진다. 해외 온라인 쇼핑몰 이용 시 실제 카드 번호가 아닌 가상 카드번호를 제공하고, 결제 후 국내/해외 온라인 결제만 잠가(lock) 놓으면 실제 카드 번호 유출은 물론 국내외 온라인 결제까지 방지할 수 있어 더욱 안전한 카드 생활을 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국내 최초로 개인회원 전체를 대상으로 하며, 국내는 물론 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 전체에서 활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 국제 제휴 브랜드의 유사한 서비스가 있었으나 해외 온라인 가맹점을 이용할 때만 활용할 수 있어 이용 고객 및 활용도가 매우 제한적이었다.


가상카드번호는 실제 카드 1장당 1개씩 만들 수 있으며, 월 3회까지 변경이 가능하다. 카드 도난, 분실, 재발급, 해지 등으로 실제 카드의 사용이 제한될 경우 가상카드번호도 자동으로 사용 제한된다.


단, 금융사고 예방을 위해 카드론, 현금서비스 등의 금융서비스와 게임이나 상품권 사이트 등 환금성 가맹점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는 ‘락앤리밋’에 이은 현대카드의 디지털에 대한 원칙과 철학이 담긴 서비스”라며 “카드정보 유출 등에 대비해 고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카드생활을 하는 데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카드는 ‘락앤리밋’과 ‘가상카드번호’ 서비스를 시작으로 고객들이 생활 속에서 직접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제공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