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지역사회와 떡 나누며 설 맞아

현대위아가 지난 4일, 설을 맞아 지역 소외이웃들을 찾아 떡을 나누며 따뜻한 설을 맞았다.

2016/02/04   현대위아

현대위아가 지난 4일, 설을 맞아 지역 소외이웃들을 찾아 떡을 나누며 따뜻한 설을 맞았다.


현대위아 직원들은 지난 4일, 창원 본사를 비롯한 의왕, 광주, 서산, 평택, 안산 등 전국 주요 사업장 인근 사회복지시설 24곳을 찾아 600kg 상당의 명절 떡을 기증했다.


가족과 친지들이 함께 모이는 명절이 되면 독거노인이나 복지시설에서 생활하는 소외계층은 상대적으로 더 큰 외로움과 소외감을 느끼기 마련인데, 현대위아 직원들은 아동, 장애인, 노인복지시설을 방문하여 명절 떡과 함께 소외이웃들을 위로했다. 


창원시 성심노인요양원을 찾은 현대위아 직원은 올 겨울 유난히 한파도 자주 닥치는데, 마음까지 춥지 않도록 많은 관심을 필요할 것 같다. 명절을 맞아 떡을 나누며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 며 떡을 전달했다. 


현대위아는 설, 추석 등 명절마다 전국 사업장 인근 복지시설을 찾아 떡을 기증하며 지역사회와 소외이웃들에게 따뜻한 정을 나누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