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교육은 곧 힘' 맞춤형 교육, 대리점과 윈-윈!

현대모비스가 대리점 대표자부터 실무진까지 모든 대리점 직원들의 실무 역량 향상을 위한 연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적극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통해 교육의 효과성을 높여 대리점과 현대모비스의 윈-윈 상생협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차원이다.

2016/04/11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대리점 대표자부터 실무진까지 모든 대리점 직원들의 실무 역량 향상을 위한 연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적극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통해 교육의 효과성을 높여 대리점과 현대모비스의 윈-윈 상생협력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한 차원이다.


현대모비스는 3월부터 11월까지 각각 교육대상을 달리하는 4개의 과정을 총 20차수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다. 4개의 과정은 ▲경영아카데미(3~4월), ▲차세대 경영자 교육(5~6월), ▲유통망 향상교육(6~7월), ▲유통망 직원 역량개발(8~11월)로 구성되며, 각각 대리점 대표자, 대리점 승계 예정자, 소규모 대리점 대표자, 대리점 실무자를 대상으로 한다.


특히  <유통망 향상교육>은 현대모비스가 대리점들간 균형있는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신설한 과정으로, 상대적으로 운영개선이 필요한 소규모 대리점 대표자 200명을 대상으로 한다. 현대모비스는 이들에게 고객관리 및 응대, 시스템 활용법 등 운영 역량 향상을 위한 실질적인 팁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차세대 경영자 교육>을 통해 대리점 승계 예정자에게 인사, 노무, 세무 등 향후 대리점 운영에 필요한 실무적인 내용을 알려주고, <유통망 직원 역량개발>을 통해 대리점 실무자들에게 재고 관리 및 고객응대법 등 현장 일선의 다양한 업무에 대해 교육한다.


현대모비스가 이처럼 대리점 전 직원들에 대한 맞춤형 교육활동을 강화하고 나선 것은 교육을 통한 이들의 운영 역량 향상이 곧 최종 소비자인 고객들의 AS만족도 증대로 이어진다고 믿기 때문이다. 또한 현대모비스의 고객이기도 한 대리점의 발전을 체계적으로 지원함으로써, 그들의 로열티를 강화시키고 상호 신뢰도를 높여 상호 윈-윈 환경을 한층 더 공고히 하기 위한 것이다. 


현대모비스 국내서비스부품담당 정도희 이사는 “대리점은 현대모비스의 고객임과 동시에 세밀한 유통망을 구성하는 각각의 기둥”이라면서 “이들의 역량강화가 곧 서비스부품 사업의 경쟁력인 만큼 다양한 과정들을 만들어 모든 대리점들이 맞춤형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연간 교육 첫번째 과정으로 3~4월 4차수에 걸쳐 대리점주 160명을 대상으로 <경영아카데미>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 8일 충청호남 지역 대리점 사장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여주 썬밸리 호텔에서 1박 2일 일정으로 3차수 교육을 진행했다.  


<경영아카데미>는 대리점주들을 대상으로 하는 만큼 실무교육과 함께 ‘미래 자동차 산업 전망’, ‘성공을 위한 생애 설계’ 등의 소양교육에도 많은 시간을 할애해 대리점주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교육에 참석한 당진현대부품 김우중 대표는 “대리점을 운영하다 보면 분기 매출이 어떻게 될지, 어떤 판촉 마케팅을 할 것인지 등 당장 눈 앞에 닥친 일들에 대해서만 고민하기 마련”이라며 “이번 교육을 통해 더 큰 그림을 그릴 수 있게 된 것은 물론, 대리점 사장들과 정보 공유를 통해 실무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많은 팁을 얻어 상당히 유익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