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이동불편 노인대상 전동스쿠터 무상보급사업 실시

현대자동차그룹이 노인들의 안전하고 자유로운 이동을 위한 전동스쿠터 무상보급사업에 나선다.

2016/09/26   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노인들의 안전하고 자유로운 이동을 위한 전동스쿠터 무상보급사업에 나선다.


현대자동차그룹은 다음달 2일에 있을 ‘2016년 노인의 날’을 기념해 26일(월) 서울 우리마포복지관에서 박광식 현대자동차 부사장, 박찬봉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이호경 한국노인복지관협회 회장, 박소현 우리마포복지관 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노인용 전동스쿠터 ‘이지휠스(Easy Wheels)’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현대자동차그룹이 기증하기로 한 전동스쿠터 ‘이지휠스’는 총 121대로 현대자동차그룹은 올 연말까지 전국 주요 복지관에 ‘접이형’ 51대, 개별 선정자에게 ‘고성능형’ 70대를 전달할 계획이다.


전동스쿠터 ‘이지휠스’는 2010년 현대자동차그룹 지원으로 국내 최초로 설립된 보행/운전 보조기구 전문 사회적기업 ‘㈜이지무브’에서 개발한 제품이다.


복지관에 전달되는 ‘접이형’은 일반 차량에 적재가 가능하도록 30kg의 비교적 가벼운 무게로 제작돼 나들이 등의 야외 활동시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도 편안하게 이동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개인 선정자에게 제공되는 ‘고성능형’은 1회충전 주행거리 35km, 험로 주행이 가능한 제품으로 홀로 외출하거나 사회 활동 시에도 이동의 제약을 느끼지 않고 생활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이 특징이다.


이번 무상 보급은 현대자동차그룹이 교통약자 및 사회적 약자의 이동편의증진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중점 사회공헌사업 ‘이지무브(Easy Move)’의 일환이며 현대자동차그룹은 앞으로도 우리나라 노인인구 증가에 따른 근거리 이동수단 확대 필요성에 따라 전동스쿠터 기증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그룹 박광식 부사장은 “현대자동차그룹의 ‘이지휠스’ 전동스쿠터 지원사업이 어르신들의 사회 참여기회 확대는 물론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교통약자들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이 활발히 이뤄질 수 있도록 꾸준히 후원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 이호경 회장은 “보행이 불편한 저소득 어르신들이 보다 편리하게 생활하실 수 있도록 현대자동차그룹 ‘이지휠스’ 전동스쿠터 지원사업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뜻 깊다” 며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도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생활이 유지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 외에도 현대자동차그룹은 교통약자 및 사회적 약자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장애인기관 이동편의시설 개선 및 재난대비시설 보강 지원사업 ▲자율주행기술이 적용된 미니카로 시각장애아동이 운전의 즐거움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한 ‘차카차카 놀이터’ ▲장애인 가족에게 차량지원을 통해 여행 기회를 제공하는 ‘초록여행’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