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슈퍼클럽에서 150% 포인트 적립과 할인 혜택을 누리세요!

현대카드가 대형마트, 온라인쇼핑몰, 백화점, 보험회사 등 다양한 필수 생활업종의 주요 가맹점에서 기본 혜택에 50% 추가 혜택을 더해 총 150% 혜택을 제공하는 <현대카드 슈퍼클럽> 프로그램을 런칭한다.

2017/02/10   현대카드

현대카드가 대형마트, 온라인쇼핑몰, 백화점, 보험회사 등 다양한 필수 생활업종의 주요 가맹점에서 기본 혜택에 50% 추가 혜택을 더해 총 150% 혜택을 제공하는 <현대카드 슈퍼클럽> 프로그램을 런칭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카드 슈퍼클럽>은 현대카드가 특별 제휴한 약 25,000개 가맹점에서 카드 사용에 따라 기본 제공되는 포인트 적립 또는 할인의 1.5배 혜택을 제공하며, 사용하는 카드에 따라 기본 혜택의 최고 3배까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예를 들어, 월 200만 원 이상 사용하는 ‘현대카드M3 Edition2’ 고객이 <현대카드 슈퍼클럽> 가맹점에서 카드를 쓸 경우, 카드 자체의 2배 M포인트 적립과 함께 <현대카드 슈퍼클럽>의 1.5배 적립 혜택이 주어져 일반 적립 대비 총 3배 M포인트 적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특히, 포인트 적립이나 할인에 한도가 없어, 고객은 <현대카드 슈퍼클럽> 가맹점을 이용한만큼 제한 없이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현대카드 슈퍼클럽> 대상 카드는 M포인트 적립과 사용이 가능한 모든 현대카드와 할인특화 상품들인 현대카드X 계열 카드 및 현대카드ZERO다. (법인, 체크, 선불, 기프트카드, 하이브리드카드는 해당되지 않음)


현대카드는 각 업종을 대표하는 대형 브랜드와 고객들이 자주 이용해 혜택 체감도가 높은 브랜드,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브랜드를 엄선, 8개 필수 생활업종에서 총 22개 브랜드로 <현대카드 슈퍼클럽>을 구성했다.


우선, 현대카드는 고객들이 자주 이용하는 다양한 쇼핑 가맹점들을 <현대카드 슈퍼클럽>에 포함시켰다. 대형마트 브랜드인 ‘이마트’를 비롯해 ‘현대백화점’과 뷰티스토어 ‘올리브영’, ‘CU’ 편의점, ‘롯데면세점’, ‘신라면세점’이 <현대카드 슈퍼클럽>에 포함됐다.


온라인 가맹점 역시 다채롭다. ‘G마켓’과 ‘옥션’, ‘현대홈쇼핑’, ‘현대H몰’, ‘CJ오쇼핑’, ‘CJ몰’, ‘SSG닷컴’, ‘위메프’ 등 8개 국내 대표 온라인 쇼핑몰과 모바일로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배달의민족’, ‘요기요’ 등 O2O업체들이 <현대카드 슈퍼클럽>에 참여한다.


이 밖에도 ‘투썸플레이스’와 ‘배스킨라빈스 31’, ‘던킨도너츠’ 등 외식 가맹점과 보험서비스를 제공하는 ‘삼성화재’와 ‘현대해상’, 가구전문 업체인 ‘일룸’ 등에서도 <현대카드 슈퍼클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한편, <현대카드 슈퍼클럽> 가맹점에서는 기존에 적립한 M포인트의 사용도 가능하다. (사용 한도와 조건은 브랜드별로 다름)


현대카드 관계자는 “고객들에게 체감도 높은 혜택을 제공하고자 온/오프라인 쇼핑과 O2O, 외식, 보험 등 필수 생활영역에서 참여 브랜드를 엄선했다.”며 “고객이 자신의 생활 패턴에 맞춰 효과적으로 활용하면 큰 경제적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카드 슈퍼클럽>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홈페이지(www.hyundaicard.com)를 참고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