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올인원 할부 출시

현대캐피탈이 차량 구매 시 초기 비용 부담을 낮출 수 있는 자동차 금융상품 ‘올인원(All In One) 할부’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2016/09/09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이 차량 구매 시 초기 비용 부담을 낮출 수 있는 자동차 금융상품 ‘올인원(All In One) 할부’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 아반떼, 아이오닉(하이브리드) 및 투싼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차량가의 최대 125%까지 대출이 가능하고 48또는 60개월 동안 할부금을 상환할 수 있다. 높은 한도와 긴 대출기간에도 불구하고 상대적으로 낮은 연 5.9%의 금리가 일괄 적용된다.


예를 들어, 차량가격이 1,560만 원인 아반떼 스타일 모델을 구매한 고객은 최대 1,95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해, 차량가를 제외한 390만원은 보험료와 취득세 납부 등 초기 비용에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사회 초년생은 선수금 부담 없이 차를 구매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저렴한 금리로 차량 이용이 가능하다. 또 60개월 장기 대출이 가능해 매월 할부금 납입 부담이 크게 줄어든다.


이와 함께 현대캐피탈은 현대자동차를 대상으로 ‘어드밴티지(Advantage) 프로그램 ? 안심 할부’도 운영한다. 차량 인수 후 고객 사정에 의해 차량 이용이 어려운 경우, 차량 원상 회복 등의 조건을 모두 충족하면 차량 반납 후 잔여 할부금을 대체해주는 프로그램이다.


현대캐피탈 ‘어드밴티지 프로그램 - 안심할부’는 표준형(선수율 10%이상)으로 36개월 이내 할부프로그램을 이용한 개인 고객에 한해, 할부 개시 1개월 후부터 이용이 가능하다. 안심할부를 통하면 현대자동차의 승용차와 RV전 차종(제네시스DH, G80, EQ900 및 전기차 제외)을 할부 부담 및 연체 불안감 없이 이용할 수 있다.


안심할부 프로그램을 통해 피치 못할 사정으로 할부금을 갚을 수 없는 이용자에게 할부금 상환 등에 대한 부담감을 일정 부분 해소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캐피탈 올인원 할부와 안심할부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현대자동차 구매프로그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