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친환경·안전운전’ 대국민 캠페인

현대모비스가 교통안전공단, 자동차10년타기시민연합과 함께 안전과 친환경운전 정착을 위한 대국민 캠페인을 7개월간 전국적으로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2014/06/12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교통안전공단, 자동차10년타기시민연합과 함께 안전과 친환경운전 정착을 위한 대국민 캠페인을 7개월간 전국적으로 펼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교통안전공단 인천자동차검사소에서 발대식을 갖고 친환경운전의 중요성과 안전운전법, 차량관리 요령 등을 운전자들에게 홍보하는 ‘친환경·안전운전 대국민 순정부품 캠페인’을 시작했다.

 

이 캠페인은 전국 교통안전공단 산하 58개 자동차검사소에서 진행되며, 캠페인 기간에 이곳을 방문한 운전자들은 친환경·안전운전법이 소개된 홍보책자와 순정부품 차계부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또한 전국 150개소 자동차10년타기시민연합 지정정비센터를 통해 11월말까지 친환경 무료점검 서비스도 제공한다. 점검항목은 엔진오일 및 필터, 부동액, 타이어공기압, 변속기오일, 배터리 및 케이블, 에어컨 및 히터, 그리고 전조등과 브레이크등 점등에 이르는 총 10가지 항목이다.

 

자동차시민연합의 임기상 대표는 “현재 우리나라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가 약2천만 대에 육박하는데, 그만큼 자동차 안전에 대한 인식 강화도 중요하다”며“이번 캠페인을 통해 많은 운전자들이 안전운전과 친환경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날 발대식에서 자동차10년타기시민연합은 올드카의 마스코트 격인 1988년식 현대 프레스토 차량을 선보이며, 이 차가 지난 27년간을 안전하게 달린 비결인 ‘친환경·안전운전법 5계명’도 소개했다.

 

자동차10년타기시민연합이 소개한 ‘친환경·안전운전법 5계명’은 ▲속도 10% 줄이는 친환경·안전운전 생활화 ▲안전한 순정부품 사용하기 ▲공단에서 직접 정확한 검사하기 ▲사전점검 통한 착한정비 ▲정확한 방향지시등 작동하기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