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우수협력사에 계절과일로 감사의 마음 전해

현대모비스가 올 상반기 동안 보수용 자동차부품에 대한 적기공급과 납기일정을 성실히 지켜준 우수 협력사 직원들에게 계절과일을 전달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2014/07/22   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가 올 상반기 동안 보수용 자동차부품에 대한 적기공급과 납기일정을 성실히 지켜준 우수 협력사 직원들에게 계절과일을 전달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를 위해 현대모비스는 수박 1만여 통을 준비해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담아, 이번 한 주 동안 전국에 위치한 250여 협력사에 전달한다.

 

자동차 보수용 부품은 계획된 차량 생산대수에 맞춰 생산하는 신차용 부품과 달리 수요예측이 어려운 애로사항이 있다. 차량의 고장이나 사고를 미리 알 수가 없기 때문에 연간 수요량을 맞추기가 쉽지 않은 것이다.

 

특히 오래전 단산된 자동차의 부품은 금형이 노후화되고 소재가 바뀌는 등의 문제로 납품시기를 맞추기 더욱 어려운 점이 있다.

 

하지만 보수용 부품은 자동차 구매고객들의 A/S만족도 향상과 직결된 사항으로, 현대모비스는 최대한 신속하고 정확하게 고객들에게 부품이 전달되도록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이를 위해 현대모비스는 A/S부품 공급시스템 선진화와 함께, 협력사들의 차질 없는 부품공급도 적극 유도하고 있다.

 

이러한 일환으로 우수 협력사들에게 계절과일을 전달하는 이벤트 외에도 연말에는 해외연수 기회도 제공하는 등 각종 포상이벤트를 벌이고 있다.

 

현대모비스 구매본부장인 현형주 부사장은 “우수협력사에 계절과일을 전달하는 이벤트가 협력사들의 사기를 높이는 등 효과를 내면서 올해로 벌써 12년째 이어져 오고 있다”면서, “감성적 접근으로 서로간의 유대가 더욱 강화되는 것은 물론, 협력사들도 2차 협력사들에게 계절과일을 선물하는 훈훈한 전통도 생겼다”고 설명했다.

 

올해 현대모비스로부터 계절과일을 선물 받은 협력사 중 한 곳인 (주)대동의 조명수 대표는 “직원들이 수박을 함께 나눠 먹으면서 우수협력사로 선정된 것에 대한 자긍심을 느끼며, 보수용 부품 공급에 더욱 만전을 기하게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협력사와의 유기적인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평소에도 협력사 수출지원·기술컨설팅·정보공유 및 문화교류 등 다양한 상생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앞으로도 기존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대 시행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활동을 통해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을 계속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