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컬처프로젝트 16 Snow White

현대카드가 16번째 컬처프로젝트로 프랑스 ‘프렐조카쥬 발레단(BALLET PRELJOCAJ)’의 발레 작품 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2014/09/11   현대카드

현대카드가 16번째 컬처프로젝트로 프랑스 ‘프렐조카쥬 발레단(BALLET PRELJOCAJ)’의 발레 작품 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는 전 세계 다양한 컬처 아이콘을 찾아 소개하는 문화 마케팅 브랜드이다.


현대카드는 하이브리드 팝의 아이콘 ‘제이슨 므라즈’의 부산 공연을 비롯해 일렉트로닉 음악의 시초인 ‘크라프트베르크’의 3D 공연, 독특한 상상력을 펼쳐 온 영화감독 ‘팀 버튼’의 작품 전시회 등을 컬처프로젝트로 선보였다.

 

현재는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 15 젊은 건축가 프로그램> 작품 전시가 진행 중이다.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 16 Snow White>는 프랑스의 세계적인 발레 안무가 ‘앙쥴렝 프렐조카쥬(Angelin Preljocaj)’가 설립한 프렐조카쥬 발레단의 공연이다.

 

파격적인 무대 연출로 유명한 앙쥴렝 프렐조카쥬는 널리 알려진 디즈니 애니메이션 대신 ‘그림 형제’의 원작을 기반으로 사랑에 눈을 떠 가는 백설공주 이야기를 현대 발레로 그려냈다.


이 작품은 2009년 ‘프랑스 언론연합’이 뛰어난 문화/예술 작품에 수여하는 ‘글로브 크리스탈(Globe de Cristal)’을 수상했으며, 미국 뉴욕의 ‘링컨센터’를 비롯해 세계 유수의 무대에서 공연되는 등 프랑스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에서 호평을 받았다.


특히 발레 는 ‘구스타프 말러(Gustav Mahler)’의 교향곡을 활용해 현대 발레 작품에 고전의 색깔을 녹여냈다.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 ‘장 폴 고티에(Jean Paul Gaultier)’가 직접 디자인 한 관능적인 무대 의상 역시 시선을 사로잡는다.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 16 Snow White>는 11월 14일(금) 오후 8시, 15일(토) 오후 5시, 16일(일) 오후 2시에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펼쳐진다(총 3회).


티켓 가격은 R석이 150,000원, S석이 120,000원, A석이 90,000원이며 B석과 C석은 각각 60,000원과 30,000원이다.

 

현대카드 결제 시 일반 회원은 20%, 스타/골드 프렌드십 회원은 30%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최고 1인 4매), 앱카드로 구매하면 최대 1인 2매까지 3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현대카드 M포인트로도 결제가 가능하다. (M포인트 결제는 5천 M포인트부터 10 M포인트 단위로 결제).


티켓은 인터파크(http://ticket.interpark.com)와 클럽발코니(www.clubbalcony.com), 예술의전당(www.sac.or.kr)에서 판매되며, 현대카드 회원은 사전 예매를 통해 9월 16일(화) 오후 2시부터 티켓을 살 수 있다. 일반 고객은 9월 17일(수) 오후 2시부터 티켓 구매가 가능하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앙쥴렝 프렐조카쥬가 만들어낸 파격적인 안무와 구스타프 말러의 음악 그리고 장 폴 고티에가 디자인한 의상이 어우러져 지금까지 우리가 접해본 적 없었던 백설공주를 발레로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번 공연을 통해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의 영역이 발레로까지 확장됐다”며 “현대카드는 끊임 없이 새로운 예술 영역과 아티스트를 발굴해 문화 팬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선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슈퍼시리즈 블로그(www.superseries.kr)와 현대카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hyundaicard)을 참고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