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이태원 현대카드 뮤직 스페이스에서 펼쳐지는 새로운 음악축제에 당신을 초대합니다

- 이태원 현대카드 뮤직 스페이스에서 새로운 형식의 음악축제가 개최
- 세계적인 뮤지션들의 중고 바이닐 앨범을 특별 판매하는 <구매각, 바잉 바이닐> 행사가 진행
- 희귀 음반부터 다양한 장르의 중고 음반을 구매 가능

2017/10/26   현대카드

이태원 현대카드 뮤직 스페이스에서 새로운 형식의 음악축제가 열린다.


현대카드는 11월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현대카드 바이닐 앤 플라스틱(V&P)’과 ‘뮤직 라이브러리+언더스테이지’ 일대에서 다채로운 공연과 특별 바이닐(LP) 마켓, 주요 뮤지션들의 바이닐 한정반 공개 등으로 구성된 <현대카드 MUSIC
WEEK@이태원>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현대카드 MUSIC
WEEK@이태원>은 11월 9일(목)과 10일(금) 오후 8시에 언더스테이지에서 진행되는 ‘현대카드 Curated 38 선우정아 단독공연 [구애]’로 문을 연다. ‘선우정아’는 2014년 제11회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음악인상>과 <최우수 팝 음반상>을 수상한 실력파 뮤지션으로, 강렬하면서도 맑은 음색과 독특한 스타일의 스캣 창법 등으로 많은 마니아 팬을 확보하고 있다. 지난 13일(금) 판매된 1차 티켓은 티켓오픈 3분 만에 매진되었고, 2차 티켓은 10월 26일(목) 오후 12시 멜론 티켓에서 회당 100장씩 오픈될 예정이다.


10일(금) 오후 4시에는 ‘현대카드 바이닐 앤 플라스틱’이 제작 지원한 ‘언니네 이발관’ 6집 <홀로 있는 사람들>과 ‘타블로’ 솔로 1집 <열꽃>의 바이닐 앨범을 오프라인에서 최초 공개하고 판매한다. (1인 1장 구매 가능)


주말인 11일(토)과 12일(일)에는 이번 행사를 축하하는 실력파 뮤지션들의 <고막 호강, 뮤직 라이브> 공연과 다채로운 버스킹이 펼쳐지고, 세계적인 뮤지션들의 중고 바이닐 앨범을 특별 판매하는 <구매각, 바잉 바이닐> 행사가 진행된다.


언더스테이지에서 진행되는 <고막 호강, 뮤직 라이브> 공연에는 최근 음원 차트를 석권하고 있는 ‘볼빨간사춘기’를 필두로 싱그러운 음색을 자랑하는 싱어송 라이터 ‘치즈’와 절제된 보컬로 중독성 있는 음악을 선보이는 ‘프롬’이 11일 무대에 오른다. 12일에는 특유의 감성을 담백한 보컬로 노래하는 ‘브로콜리너마저’와 ‘김사월X김해원’, ‘권나무’가 공연을 펼친다.


<고막 호강, 뮤직 라이브>는 주말 양일 모두 오후 5시부터 약 150분간 스탠딩 공연으로 진행되며, 현대카드는 자사 공식 페이스북 이벤트를 통해 총 550명의 현대카드 회원을 공연에 무료로 초대할 계획이다. (각 공연당 275명 초청, 초대권 1인 2매 증정)


주말 양일 간 진행되는 <구매각, 바잉 바이닐>에서는 현대카드가 세계 각지에서 수집한 뮤지션들의 중고 바이닐 앨범 3,000여 장이 판매된다. 특별 이벤트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비틀즈’ 멤버들이 직접 녹음한 모노 버전의 앨범 와 ‘The Who’의 오리지널 커버 아트웍이 수록된 앨범 초회반 등 희귀 음반부터 다양한 장르의 중고 음반을 구매할 수 있다.


중고 바이닐 구매 시 현대카드로 결제하면 20%의 할인 혜택도 주어진다. 또한 일부 음악 관련 MD 상품과 음반은 현대카드 고객에 한해 30~50% 특별 할인된 가격에 판매될 예정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이태원에 위치한 현대카드의 뮤직 스페이스들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새로운 형식의 음악축제”라며 “각 공간의 특징을 살려 실력파 뮤지션들의 라이브 공연과 바이닐 마켓, 주요 뮤지션들의 한정반 바이닐 공개,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현대카드 MUSIC
WEEK@이태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HyundaiCard)과 현대카드 뮤직위크 안내 페이지 (http://vinylandplastic.hyundaicard.com/musicweek.do)를 참고하면 된다.

첨부파일 등록된 첨부파일이 없습니다.